건담아니죠, 휘케바인입니다. ^^; 하늘색 컬러를 가진 휘케바인이 메탈로봇혼 홉웹한정으로 나온 적이 있고 슈퍼로봇대전30 초한정판에 메탈로봇혼 휘케바인 30이 포함되어 있기에 휘케바인 30th가 나올 것은 당연한 수순이었지만, 일반 판매 아니고 혼웹한정입니다. oTL

전체적인 모습은 휘케바인, 휘케바인 30이랑 동일합니다. 

30과 비교하면 덕지덕지 테이프로 가린 외장 외에도 데칼링이 차이가 납니다. 그런데 의외로 색상도 차이가 납니다. 30은 약간 탁한 색입니다. 참고로 30에 달린 XXX 로고가 테잎에 가려진 뿔은 30th에 포함된 것이며 30th도 뿔을 교체할 수 있습니다. 메로혼 라인이 대부분 그렇듯이 참 도색이 취약합니다. 이미 손대기 전에도 까지고 긁힌 자국들이 있네요. 저는 무덤덤한 편이라 실물을 만질 때는 잘 눈치 못 챘는데 사진으로 찍고나면 잘 보이는군요. ㅋ

상체에는 허리, 복부, 목 하단, 상단에 관절이 있습니다. 앞으로 약 30도, 뒤로 약 40도 가동되며 얼굴은 장갑의 간섭으로 뒤로는 거의 젖혀지지 않습니다.

좌우로는 약 10도 정도 가동되며 회전의 범위도 넓지 않습니다.

어깨는 약 120도 올라갑니다. 회전으로는 180도까지 잘 올라가며 안쪽으로 살짝 더 들어갑니다. 어깨 관절부가 앞쪽으로 뽑히는 기믹이 있어서 앞쪽으로 120도 정도까지  가동되며 뒤로는 30도 정도 젖혀집니다.

팔은 거의 완전히 접힙니다. 손목은 약 20도에서 45도 정도의 가동 범위를 가지고 있고 측면으로 더 많이 가동됩니다.

다리는 좌우로는 180도 완전히 벌려지지만, 발목 좌우 스윙이 20도 정도로 협소합니다. 앞으로는 스커트가 가동되어 70도 정도, 뒤로는 스커트가 가동되지 않기 때문에 40도 정도만 가동됩니다. 발목의 앞 뒤 가동 범위도 넓지는 않습니다. 앞꿈치 부분은 별도 가동됩니다. 무릎은 105도 정도 구부려집니다. 통상적인 이중관절임에도 의외로 가동 범위가 넓지 않습니다. 다리와 발목 가동시에는 스커트, 발목 아머 등의 간섭으로 도색 긁힘을 주의하셔야 합니다. 또한 고관절 강도가 상당하여 가동시 살살 달래주듯이 가동시켜야 합니다.

백팩의 날개를 끼운 모습입니다. 창고 속 깊숙이 있어서 꺼내길 포기한 휘케바인의 색놀이 같네요. 사실 티탄즈 칼라 같은 느낌의 이 색이 더 건담 같아서 마음에 듭니다. ^^;

백팩 날개의 상단부 하단에는 오픈하여 쓰러스터를 노출시킬 수 있고, 상단에는 오픈하여 미사일을 전개시킬 수 있습니다. 아래 날개도 가동됩니다.

블랙홀 캐논, 그래비톤 라이플 2정, 립슬래셔가 모두 장착된 모습입니다. 장착시 기존 백팩의 도색 까임에 주의하셔야 합니다. 블랙홀 캐논은 고정형 조인트가 있고 그 아래 가동형 조인트가 있는데 메뉴얼 상으로는 두 군데 다 연결이 가능한 것으로 되어 있지만 립슬래셔까지 장착된 상황에서는 공간이 나지 않아서 가동형 조인트로만 연결이 가능합니다. 제가 메뉴얼을 잘못 이해하고 제대로 장착 안했을 수도... 전부 장착해도 가만히 서있는 포즈에서는 충분히 자립이 가능했습니다. 다만 관절 강도는 제품마다 편차가 있을 수 있으니 안전을 위해서는 백팩 하단에 있는 스탠드 구멍을 이용하여 스탠드를 사용하시는 편이 좋을 것 같네요. 참고로 스탠드는 두 군데 연결할 수 있습니다. 백팩 하단 외에도 하체 밑바닥 다리 사이에 별도의 스탠드 조인트를 끼워서 사용하면 됩니다.

블랙홀 캐논과 그래비톤 라이플은 백팩에 장착된 상태에서 앞으로 전개가 가능합니다. 그래비톤 라이플과 연결된 하이플라이어 유닛도 별개 가동됩니다. 그래비톤 라이플과 하이플라이어 유닛의 가동 방식은 매우 복잡합니다. ^^;;

풀 임팩트 블랙홀 캐논 자세도 무리없습니다. 블랙홀 캐논에 별도의 스탠드를 사용하도록 되어 있으나 없어도 충분히 버티긴 하네요.

립슬래셔는 백팩에 여섯개로 분리되어 세쌍씩 백팩에 수납되어 있으며 이를 연결하여 이펙트 파츠를 연결해주면 됩니다. 의외로 30과 30th의 이펙트 파츠 색상이 다릅니다. 30은 청명한 색이고 30th은 좀 흐리멍텅한 색입니다. 그리고 조형의 차이는 없어보이지만 30th의 이펙트 파츠가 끼우기 어려울 정도로 엄청나게 뻑뻑합니다.

포톤 라이블은 들어있지 않습니다. 휘케바인 30에 들어있는 것입니다.

그래비톤 라이플을 양손에 쥐어줘도...

트윈버스터처럼 합쳐서 들어도 잘 버팁니다.

세이버 빠지면 아쉬울 것 같아서 그냥 한장.

로봇혼 버전 애니메로 나온 구프 커스텀입니다. 이전에도 로봇혼으로 나온 적이 있었지만 버전 애니메로 새롭게 나왔습니다.

피규어로 모형화된 구프 커스텀들과 구프입니다. 정작 이전 로봇혼 구프 커스텀은 못 찾겠네요. oTL 왼쪽부터 지오노그래피, 버전 애니메, HCM Pro, 로봇혼 구프입니다. 지오노그래피가 로봇혼보다 스케일이 많이 크다고 생각했었는데 제 착각이었나봅니다. 큰 차이가 나진 않네요. 지오노그래피는 06년도인가에 나왔을텐데 가장 세련되어 보이네요. 근데 가동성이 처참해서... ^^;

전체적인 비율과 색상은 버전 애니메 지향하는 바와 같이 잘 나온 것 같습니다.

아쉽게도 허리는 구부러지지 않고 회전만 되지만, 복부, 흉부 사이의 관절이 가동성이 좋은 편이라 전체적인 상체의 전후 가동은 기대했던 것보단 좋은 편입니다. 뒤로는 복부와 흉부 사이에 뽑아낼 수 있는 힌지 기믹이 있어서 더 많이 젖혀지지만, 관절이 완전히 노출됩니다.

상체의 좌우 스윙은 20~30도 사이정도 됩니다. 회전은 꽤 되는 편이나 연질인 동력파이프에 의해서 제한됩니다.

어깨 부위는 가동을 위한 다양한 기믹이 있는데 몸통 쪽에 관절부를  뽑아낼 수 있는 힌지, 팔쪽에도 힌지가 있으며 각 힌지가 볼 조인트로 연결된 관절부를 가지고 있어서 가동범위가 매우 넓습니다. 하지만 어깨 아머의 간섭으로 실제 올라가는 것은 약 100도 남짓이며 180도 회전해서 올리면 몸쪽으로 40도 정도 더 가동됩니다. 흉부도 어깨와 연결된 부분이 오므리고 벌려지는 기믹이 있어서 어깨를 앞뒤로 가동하는데 도움이 됩니다. 어깨 아머의 간섭이 덜한 앞쪽으로는 100도 정도, 뒤로는 어깨 아머 간섭에 의해서 60도 정도 벌릴 수 있습니다.

팔은 약 120도 정도 구부려집니다. 구부려지는 방향과 수직으로 힌지 관절이 있어서 약간의 가동이 가능합니다. 손의 볼 조인트를 꼽는 손목부도 모든 방향으로 약간의 가동이 가능합니다. 또 개틀링이 장착되는 조인트가 있는 손목부는 360도 회전합니다.

머신건은 조준경, 손 받침대, 탄창부 등이 가동합니다. 실드는 가동할 수 있는 탄창부에 장착되어 팔에 장착된 상태에서도 실드를 움직일 수 있습니다.

실드부가 가동하여 발도 자세를 잡을 때도 도움이 됩니다.

스커트는 전면과 후면이 가동되고 고관절 조인트도 스윙되는 기믹이 있어서 다리 가동에 도움이 됩니다.

발목 관절도 다리쪽에 힌지와 바벨 조인트의 다관절로 가동폭이 넓습니다. 발등 커버도 볼 조인트로 연결되어 가동이 됩니다.

다리는 좌우, 앞뒤 완전히 찢어지진 않지만, 꽤 많이 벌려집니다. 발목의 가동도 상당한 수준입니다.

무릎은 허벅지와 종아리가 닿을 때까지 완전히 접힙니다.

백팩의 노즐도 가동됩니다.

뒷 스커트에는 커버를 열면 조인트 구멍이 있고 다른 자쿠 등에 포함된 바주카를 장착할 수 있습니다. 아래쪽에 있는 스탠드용 조인트와 규격이 같아서 스탠드 조인트로 이용할 수도 있습니다.

노즐이나 발바닥에 꽂을 수 있는 이펙트 파츠도 볼 조인트가 달려있어서 가동이 가능합니다. 

전체적으로 가동이 좋은 편이어서 땅집는 포즈가 자연스럽게 잡히지만, 아쉽게도 땅은 닿지 않습니다. ^^;

포함된 손은 총 다섯 쌍이며 완전히 주먹 쥔 손은 없습니다. 오른쪽의 주먹 쥔 손처럼 보이는 손도 히트 사벨을 잡을 정도의 공간이 있습니다.

발사 이펙트 파츠도 있는데 머신건, 개틀링건 모두에 장착이 가능하지만 개틀링건에 이펙트 파츠까지 장착하면 버티지 못하더군요.

우측 팔에 장착할 수 있는 히트 로드도 포함되어 있습니다. 히트 사벨은 한 종만 들ㄹ어있고 달궈진 히트 사벨은 포함되어 있지 않습니다.

더블 개틀링 건은 가능하긴 하나 왼팔용 개틀링건만 있기 때문에 오른쪽에 장착하면 조준경, 탄창 등의 위치가 어색합니다.

이하 설명없는 액션샷입니다.

가동성이라던지 딱히 흠잡을 곳 없이 만족스럽게 나왔지만, 버전 애니메라서일까요? 이전 로봇혼 구프 커스텀에 비해서 내용물이 조금 짠 감이 없지 않네요. 

혼웹 한정으로 나온 로봇혼 짐 라이트 아머. MSV에 등장하는 기체라 혼웹 한정으로 발매된 듯 하다. 꼬꼬마 시절 MSV 정식판인지 해적판인지 모를 책을 사서 본 기억이 있다. 아직도 그 책은 집에 있는 듯. ㅋ

혼웹 한정판이라서 내부가 보이지 않는 박스. 요즘은 꼭 그렇지만은 않은 듯 하지만...
요즘의 아니메(A.N.I.M.E.) 버전답게 내용물 구성은 풍부한 편이다. 무장을 빔샤벨, 빔건, 빔스프레이건, 쉴드 정도만 넣어줬어도 불만이 없었을 듯 싶은데, 하이퍼 바주카, 빔 쟈벨린까지 들어가있다.
개인적으로는 다리가 살짝 긴 편으로 느껴지나 적당한 프로포션에 구수한 느낌의 디자인이 잘 표현되어 있는 듯 하다. 헤드의 바이저 디테일도 적절해보인다. 관절의 생프라 느낌과 몇몇 관절의 메탈 부분이 후면 등에서 그대로 노출되는 부분은 살짝 아쉬운 부분이다.
구수한 디자인이라 잘 가동되지 않을 것 같은 느낌이지만, 전체적으로 가동은 훌륭한 편이다. 상반신의 전후 가동은 이 정도. 목은 완전히 위를 쳐다볼 수 있도록 한 기믹도 있다.
상반신 좌우 가동. 
어깨도 2중 관절 구조로 되어 있고 어깨 아머도 바깥쪽으로 회전되도록 처리되어 있어서 팔을 완전히 올릴 수 있다.
어깨는 등쪽으로 완전히 펼칠 수 있고, 팔도 180도 포개지도록 가동 가능.
팔의 상박, 하박에도 각각 회전 관절이 있어서 360도 회전 가능.
좌우 스커트가 오픈되어 다리는 좌우 180도로 뻗을 수 있다.
고관절은 이동할 수 있는 기믹이 있고, 앞쪽 스커트는 오픈이 되어서 앞으로는 90도 이상, 뒷쪽 스커트는 오픈이 되지는 않지만, 상당 부분 가동이 되어서 다리를 전후로도 180도 뻗을 수 있다.
무릎도 2중관절로 되어있어서 완전히 포개지도록 가동 가능
발목의 전후 가동은 기대에 비해서는 살짝 못미치지만 가동 범위는 넓은 편. 앞꿈치도 별개 가동 가능하다.
발목 좌우 가동도 범위가 넓은 편이다.
허벅지는 회전도 가능하여 이런 자세도 무리없이 소화 가능 ^^;
다리가 긴편이라서 히어로 랜딩이나 동전 줍기는 좀 힘든 편이지만, 꿇어앉는 자세도 자연스럽게 소화 가능하다.

이하 액션샷.

밸런스가 잘 잡혀있고 구수한 디자인과는 달리 가동 범위가 상당히 우수한 좋은 반전이 있는 피규어라서 꽤나 만족스러웠다. ㅋㅋㅋㅋㅋ

혼웹한정으로 나온 구프 비행시험형 로봇혼.

+ Recent posts